'구글'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7.04.10 구글 애드센스의 사용 (2)
  2. 2007.04.09 구글 애드센스 신청.. (2)
  3. 2007.02.14 게임 내부 광고에 관심 돌리는 구글 (1)
2007.04.10 20:57
2007년 4월 10일 (불의 날)


구글에서 광고를 블로그에 달아도 좋다는 승인이 떨어졌다..

좋아.. 어떤넘인지 함 사용해보실까나?

첨에는 어떻게 해야하는것인가 어리버리했지만...

그냥............... 막하는거다 ㅡㅡ;;


배치에 신경을 많이 써야했다..

사람들이 얼마되지 않는 나의 포스팅을 읽는데 불편함이 있어서는 안된다....

조화로와야 한다.. 잘 해보자!!!

하지만...

이것저것 작업을 하긴 귀찮았다..

그냥 제공해주는대로 사용하되..

걸리적거리지 않도록 배치하자고 생각을 급변경했다...

무슨 종류는 이리도 많은지.. 적당히 몇개 골라서 그냥 구석구석에 배치해봤다..

에잇.. 색상은 그닥 어울리진 않네..

그래도 그게 눈에 잘띄는 효과는 발휘하는 구만;;

이렇게 해버리자!!



결국 다음처럼 배치해봤습니다..
귀차니즘으로 대충 한다고 했는데 저의 블로그를 구경하시는데 방해가 안되었으면 좋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앙마의 감성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터데스크 베타테스터 신청  (9) 2007.04.28
구글 애드센스 수입현황  (5) 2007.04.11
구글 애드센스의 사용  (2) 2007.04.10
구글 애드센스 신청..  (2) 2007.04.09
가자 미국으로~  (7) 2006.12.10
잡생각  (6) 2006.11.21
Posted by 열라착한앙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날개™ 2007.04.11 1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달았구만...
    스킨이 어두운 색이라 광고 확띄네...ㅎㅎ
    온김에 클릭이나 하고... ==3=3

2007.04.09 22:48

말로만 듣고 보기만 하던 구글 애드센스를 신청했다..

다음에서는 애드센스와 비슷한 애드클릭스의 베타서비스를 시작했다고 하던데..

사실.. 내가 구글 애드센스를 신청해서 돈을 많이 벌겠다고 한것도 아니다..

어짜피 내 블로그는 소수의 인원밖에 오지 않는데다가..

벌면 얼마나 벌겠냐..(머.. 의외로 대박이 터져준다면 마다할리는 없겠지만.. ㅋㅋ)


애드센스에 대한 고려는 많이 했다..

나의 블로그가 지저분하고 상업적으로 흐르지 않을까..
(사실 몇몇 블로그등에서는 이런것이 나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기도 했거든.. )

그냥 심심한 일상을 하나씩 적어가려는...나의 의도를 흐리지 않을까하는 생각도 있었지만..

역시나 내 블로그는 그럴이유가 없었다.. 인기가 없거든.. ㅋㅋㅋ


그래서 구글의 애드센스 서비스도 한번 써보고

말많은 사람들의 의견에 나의 생각을 비교해보고 싶었다랄까..

뭐... 어쩜 별 감흥도 생각도 없을수도 있겠다만..


아무튼 오늘 신청했으니.. 조만간 메일이 오겠지~


짚고 넘어갈 문제는 애드센스는 나의 몇 안되는 글을 읽는 사람들에게 거부감을 주지 말아야한다는 것!!

잊지말자고~~

'앙마의 감성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터데스크 베타테스터 신청  (9) 2007.04.28
구글 애드센스 수입현황  (5) 2007.04.11
구글 애드센스의 사용  (2) 2007.04.10
구글 애드센스 신청..  (2) 2007.04.09
가자 미국으로~  (7) 2006.12.10
잡생각  (6) 2006.11.21
Posted by 열라착한앙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2007.04.10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다음에서 하는걸로 달아볼까했는데...
    귀차니즘으로... 포기

2007.02.14 20:07
광고 분야에서 가장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는 검색 엔진 기업 구글은 새로운 광고 시장 개척에도 매우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구글의 이러한 전략적 움직임과 맞물려 최근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은 게임 내부 광고 전문 업체인 애드스케이프 미디어(Adscape Media, http://www.adscapemedia.com/) 인수설이다. 애드스케이프는 캐나다에서 출발한 벤처 기업으로, 현재는 샌프란시스코에 자리잡고 있다. 구글과 애드스케이프는 실리콘밸리에 파다한 인수설에 대해서 아직 아무런 논평을 내놓지 않고 있다.

애드스케이프가 전문적으로 연구해온 게임 내부 광고란 비디오 게임 중에 플레이어를 상대로 광고를 끼워 넣는 것으로, 시장이 아직 개척되어 있지 않고 광고 기법에 대한 연구도 많이 남아 있는 신종 광고 분야이다.

구글의 애드스케이프 인수설이 특히 관심을 갖고 있는 것은 구글의 라이벌 격인 마이크로소프트사가 지난해 매시브(Massive Incorporated, http://www.massiveincorporated.com/)를 인수한 사실과 관련이 깊다. 매시브는 애드스케이프와 유사한 분야에서 활동해온 기업으로, 애드스케이프보다는 좀더 대규모의 회사였다. 특히, 게임기인 엑스 박스를 판매하는 마이크로소프트는 구글에 비해 게임 내부 광고 분야에서는 출발선부터 우위에 있기 때문에, 구글이 게임 내부 광고에 뛰어든다는 것은 두 라이벌의 정면 충돌이라고도 볼 수 있다.

게임 내부 광고는 아직까지도 틈새 시장인 것처럼 생각되고 있지만, 점점 더 성장해가는 시장이기에 더욱 매력적이다. 최근 조사에 따르면 18세에서 34세까지의 젊은 남자들이 비디오 게임을 하는데 쏟는 시간은 일주일에 12시간 이상으로, TV 시청 시간을 이미 앞지르고 있다.

구글은 광고 시장에서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라디오 광고 업체인 디마크(dMarc, http://www.dmarc.net/)를 사들이는 등 광고 분야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으며, 기술력이 있는 애드스케이프를 인수하여 게임 내부 광고 시장에도 뛰어들 계획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문가들은 추정하고 있다.

워크래프트 같은 전쟁 시뮬레이션 게임에 어울리지 않는 코카콜라 광고가 등장하는 것 같은 일은 상상하기 어렵지만, 스포츠 게임 등에서는 자연스러운 게임 내부 광고를 끼워 넣을 수 있다. 예를 들어 테니스 게임에 나이키 광고를 넣는 경우를 생각할 수 있으며, 플레이어가 선택한 게임 언어에 따라서 각국의 사정에 맞는 자체 언어 광고를 보여주는 식으로 맞춤형 광고를 제작할 수 있다.

애드스케이프 측은 자사의 기술을 이용하면 게임 플레이어가 게임 중에 다른 방해를 받지 않으면서 자연스럽게 광고와 접촉할 수 있다고 밝히고 있다. 특히, 남성이 대다수인 게임 사용자층은 게임을 더욱 현실감 있게 만들어만 준다면 게임 내에 광고가 삽입되는 것을 별로 개의치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게임 내부 광고의 효용성을 뒷받침한다.

[ 출처 : 과학기술정보포탈사이트 ]


-----------------------------------------------------------------

구글과 마소의 대결구도..

어떻게 결과가 날런지..

경쟁은 기술적 진보를 위해 좋은 효과를 가져오겠지만,

부디 치열한 경쟁으로 너무 한쪽으로 치우치지말았으면 좋겠다.

마소든 구글이든.. 현재 우리 IT에 너무나 많은 영향을 주는 중요한 업체니까...

게임 내부 광고라... 좋은 생각이다..

특히 위의 정보처럼 게임의 현실감을 더해주는 광고라면 더더욱 좋을 것 같고말야.. ㅋㅋ
Posted by 열라착한앙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ake gourmet recipe vegan 2008.03.13 05: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심을 끌. 너가 동일할 좋을 지점을 다시 배치할 것 을 나는 희망한다.